Davichi - One and Only (유난히 지치는 그런 날의 있잖아) Lyrics

Davichi - One and Only (유난히 지치는 그런 날의 있잖아)

[EP] Season Note
Artist: 다비치 (Davichi)
Genre: Ballad
Release Date: 2022.05.16

Track List
01. 둘이서 떠나요
02. 팡파레
03. 모래성
04. 유난히 지치는 그런 날의 있잖아
05. 나의 첫사랑
06. 그냥 안아달란 말야
07. 팡파레 (Inst.)
08. 둘이서 떠나요 (Inst.)

Lyrics by 진민호
Composed by 한경수 (ARTMATIC), Kiss Me Joy (키스 미 조이)
Arranged by Kiss Me Joy (키스 미 조이)


Hangul
길었던 오늘 하루는
가엾게도 나만 남아서
한참 고개를 들어서
가슴 깊이 숨을 쉰다
오랫동안

너로 인해 하나부터 열까지
잘해보고 싶었던 걸까
그런 날이 있잖아
유난히 지치는 그런 하루 말이야 음

말 한마디가 네 앞에 설 때면
왜 이렇게도 안 떠오르는지
괜히 옷깃에 묻은 별거 아닌 먼지를
툭툭 털고 애써 웃곤 했어

이렇게 널 가만히 떠올리면
얼어붙었던 마음들이
천천히 다 녹아져
언제 힘들었는지도 모르게 말야 음

말 한마디가 네 앞에 설 때면
왜 이렇게도 안 떠오르는지
괜히 옷깃에 묻은 별거 아닌 먼지를
툭툭 털고 또 애써 웃어

쉽게 말할 수 없던 나의 얘기를
지금 너에게 조심스럽게 꺼내고 싶어
네가 알게 해줬어 분홍빛의 하늘을
너무 많이 고마워

유난히 지친 그런 날이었어
한참동안을 목 놓아 울다가
나를 달래 주듯이 환히 웃는 널 보며
툭툭 털고 마냥 웃고 있어

Romanization
gireotdeon oneul haruneun
gayeopgedo naman namaseo
hancham gogaereul deureoseo
gaseum gipi sumeul swinda
oraetdongan

neoro inhae hanabuteo yeolkkaji
jalhaebogo sipeotdeon geolkka
geureon nari itjana
yunanhi jichineun geureon haru mariya eum

mal hanmadiga ne ape seol ttaemyeon
wae ireokedo an tteo-oreuneunji
gwaenhi otgise mudeun byeolgeo anin meonjireul
tuktuk teolgo aesseo utgon haesseo

ireoke neol gamanhi tteo-ollimyeon
eoreobuteotdeon maeumdeuri
cheoncheonhi da nogajyeo
eonje himdeureonneunjido moreuge marya eum

mal hanmadiga ne ape seol ttaemyeon
wae ireokedo an tteo-oreuneunji
gwaenhi otgise mudeun byeolgeo anin meonjireul
tuktuk teolgo tto aesseo useo

swipge malhal su eopdeon naui yaegireul
jigeum neo-ege josimseureopge kkeonaego sipeo
nega alge haejwosseo bunhongbichui haneureul
neomu mani gomawo

yunanhi jichin geureon narieosseo
hanchamdonganeul mok noa uldaga
nareul dallae judeusi hwanhi unneun neol bomyeo
tuktuk teolgo manyang utgo isseo

English Translation
N/A

[PLEASE TAKE OUT WITH FULL CREDIT]
Source: Genie Music
Romanization: KLyrics For You
English Translation: N/A
Admin-nim
Hello world!

Related Pos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