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14 - Summer Gone By (조금 아팠던 우리의 모습까지도) (Feat. MORI) Lyrics

Post a Comment

1014 - Summer Gone By (조금 아팠던 우리의 모습까지도) (Feat. MORI)

[Single] 조금 아팠던 우리의 모습까지도
Artist: 시월십사일 (1014)
Genre: Indie
Release Date: 2021.08.11

Track List
01. 조금 아팠던 우리의 모습까지도 (Feat. 모리 (MORI))

Lyrics by 시월십사일 (1014)
Composed by 시월십사일 (1014)
Arranged by 시월십사일 (1014)


Hangul
여름빛으로 물들어 세상이 푸르러질 때
지나가는 그 계절이 나를 스치면

꿈인 것처럼 깨어나지 않던 너의 존재가 문득
다가가면 더 멀어질까
내 안에서 사라질까 난 두려워

모든 걸 다 가질 순 없으니
이렇게 떠올리기만 할게
조금 아팠던 우리의 모습까지도
잊고 싶지 않아

우리가 머물렀었던 흐릿한 기억의 끝엔
더 이상 남아있는 게 하나 없지만

너를 비추던 태양빛과 일렁이던 도시의 거리
별거 아닌 풍경들도 지워지지가 않더라
이상하게도

모든 걸 다 가질 순 없으니
이렇게 떠올리기만 할게
조금 아팠던 우리의 모습까지도
잊고 싶지 않아

길어진 하루 끝에 서있는
햇빛에 말라버린 그림자 하나가
다 늘어진 테이프를 틀어놓은 듯이
반복되고 있어

어쩌면 너는 저 바람보다
짧게 지나가는 우연인가 봐
그저 잠시 머물렀던 시간이래도
잊고 싶지 않아

Romanization
yeoreumbicheuro muldeureo sesangi pureureojil ttae
jinaganeun geu gyejeori nareul seuchimyeon

kkumin geotcheoreom kkae-eonaji andeon neoui jonjaega mundeuk
dagagamyeon deo meoreojilkka
nae aneseo sarajilkka nan duryeowo

modeun geol da gajil sun eopseuni
ireoke tteo-olligiman halge
jogeum apatdeon uriui moseupkkajido
itgo sipji ana

uriga meomulleosseotdeon heurishan gieogui kkeuten
deo isang namainneun ge hana eopjiman

neoreul bichudeon taeyangbitgwa illeongideon dosiui geori
byeolgeo anin punggyeongdeuldo jiwojijiga andeora
isanghagedo

modeun geol da gajil sun eopseuni
ireoke tteo-olligiman halge
jogeum apatdeon uriui moseupkkajido
itgo sipji ana

gireojin haru kkeute seoinneun
haetbiche mallabeorin geurimja hanaga
da neureojin teipeureul teureono-eun deusi
banbokdoego isseo

eojjeomyeon neoneun jeo baramboda
jjapge jinaganeun uyeoninga bwa
geujeo jamsi meomulleotdeon siganiraedo
itgo sipji ana

English Translation
N/A

[PLEASE TAKE OUT WITH FULL CREDIT]
Source: Genie Music
Romanization: KLyrics For You
English Translation: N/A

Related Posts

Post a Comment

Subscribe Our Newsle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