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ong Min - The Day of Ours (그날 우리) Lyrics



[Hangul + Romanization] Jeong Min - The Day of Ours (그날 우리)
[Single] REWIND
Artist: 정민
Genre: Ballad
Release Date: 2020.04.06
℗© (주)아라라인

Lyricist: 정민, 송수윤
Composer: 정민, 한재호, 김승수
Arranger: 한재호, 김승수, 권한얼


Romanization
geu bami saenggak nagetji
neol johahandago mareul kkeonaetdeon geuttae
eosaekhago jogeum seotulleotdeon
naui cheoleopdeon gobaegeul
geu nari saenggak nagetji
cheo-eum soneul jabatdeon geu nari
nalssiga joha jogeum deo geotjago
maldo andoeneun pinggyero
geunal neoui nune bichin naui moseubeul
tteollideon naui jageun pyojeongeul
neoneun oraen sigani tto
heulleogan dwiedo gieok hagenni
uri gakkeum himdeun nari tto itdeorado
sesangi beogeowo jilttaemyeon
geujeo jineun jeo haneureul
deo barada bomyeo gachi itja
geu nari saenggak nagetji


seoroui mameul hwaginhaetdeon nal
gateun bopok gateun siseoneuro nawa gajadeon yaksogi
geunal neoui nune bichin naui moseup
tteollideon naui jageun pyojeongeul
neoneun oraen sigani
tto heulleogan dwiedo gieok hagenni
uri gakkeum himdeun nari tto itdeorado
sesangi beogeowo jilttaemyeon
geujeo jineun jeo haneureul
deo barada bomyeo gati itja
gakkeumeun saenggak nagetji
cheo-eum soneul jabatdeon geu nari

Hangeul
그 밤이 생각 나겠지
널 좋아한다고 말을 꺼냈던 그때
어색하고 조금 서툴렀던
나의 철없던 고백을
그 날이 생각 나겠지
처음 손을 잡았던 그 날이
날씨가 좋아 조금 더 걷자고
말도 안되는 핑계로
그날 너의 눈에 비친 나의 모습을
떨리던 나의 작은 표정을
너는 오랜 시간이 또
흘러간 뒤에도 기억 하겠니
우리 가끔 힘든 날이 또 있더라도
세상이 버거워 질때면
그저 지는 저 하늘을
더 바라다 보며 같이 있자
그 날이 생각 나겠지
서로의 맘을 확인했던 날
같은 보폭 같은 시선으로 나와 가자던 약속이


그날 너의 눈에 비친 나의 모습
떨리던 나의 작은 표정을
너는 오랜 시간이
또 흘러간 뒤에도 기억 하겠니
우리 가끔 힘든 날이 또 있더라도
세상이 버거워 질때면
그저 지는 저 하늘을
더 바라다 보며 같이 있자
가끔은 생각 나겠지
처음 손을 잡았던 그 날이

English Translation
N/A

Source: Genie Music
Romanization: K-Lyrics For You
English Translation: N/A

Related Posts

Post a Comment

Subscribe Our Newsletter